PR

뉴스 및 공지

지란지교시큐리티의 기업소식, 언론보도 등 최신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보도자료] 지란지교시큐리티 자회사 모비젠,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청구서 제출…‘IPO 본격화’  
등록일 : 2021-07-07  |  조회수 : 130

[2021-07-07] 보안 소프트웨어(SW) 전문 기업 지란지교시큐리티(대표 윤두식)는 자회사 모비젠(대표 김태수)이 지난 2일 한국거래소에 성장성 특례를 통한 코스닥 상장을 위해 예비심사 청구서를 제출하고 기업공개(IPO) 절차에 본격 돌입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4월 전문 평가 기관 2곳에서 기술평가 A등급을 획득한 데 이어 올해 하반기 상장을 목표로 기업공개(IPO)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상장 주관사는 하나금융투자증권이다.

 

모비젠은 데이터 기반의 기업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하는 국내 대표 빅데이터 전문 기업이다. 독자 개발한 빅데이터 플랫폼 ‘아이리스(IRIS)’를 기반으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한 토털 솔루션 제공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으며, 2017년 지란지교시큐리티의 자회사로 편입됐다.

 

지난해 매출액 약 278억 원, 영업이익 약 8억 원을 달성, 2000년 회사 설립 이후 20년 연속 흑자를 기록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다년간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SK텔레콤,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사업자를 비롯해 수원시청, 대한무역진흥공사(KOTRA), 한국토지주택공사(LH), 교통연구원 등 공공부문에서 대형 빅데이터 플랫폼을 성공적으로 구축하며 다양한 산업군의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다.

 

모비젠은 향후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및 분석 솔루션 제공을 넘어 데이터 거래 사업과 빅데이터 서비스 제휴 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의 한 축인 ‘데이터 댐’ 사업이 본격화됨에 따라 대규모 데이터 구축이 완료되고 나면 다음 단계로 데이터를 가공해 판매하는 데이터 거래가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와 함께 모회사 지란지교시큐리티와의 시너지 극대화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현재 양사는 데이터 분석 서비스 분야의 혁신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해 기술 협력 및 공동 연구개발을 지속하고 있다. 지란지교시큐리티가 이메일·모바일 보안 분야에서 수집한 양질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모비젠은 빅데이터 플랫폼 아이리스(IRIS) 기반의 데이터 연동 인터페이스를 개발, 데이터의 저장·처리·분석을 담당한다.

 

김태수 모비젠 대표이사는 “예정대로 일정이 진행되면 모비젠은 올해 하반기 코스닥에 상장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라며 “향후 상장을 통한 투자 재원 확보로 빅데이터·인공지능(AI) 등 핵심 기술 역량 강화 및 사업 다각화를 추진,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모회사인 지란지교시큐리티와의 사업 시너지를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전문보기]

이전 현재페이지 3 / 5 다음